포스트모더니즘에 대한 짧은 생각

Posted by 大山 Sun, 09 Jul 2006 08:23:00 GMT

지난 4월쯤이었나, 포스트모더니즘이 과연 뭘까하는 생각을 해보게 되었다. 그 이유는 나중에 다른 글에서 다루기로 하고, 암튼 포스트모던이란 단어의 의미가 궁금해서 위키피디아도 뒤져보고, 구글도 뒤져보고, 사회학을 전공했던 동생에게 물어보기도 했지만, 음 수학도의 머리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가더라.

자신의 예술 및 역사에 대한 무지라는 개연성이 상당히 높은 가능성을 받아들이지 못한 나는 급기야 포스트모더니즘은 무엇이어야 하는가라는 당위성의 관점에서 생각을 전개하기 시작한다. [1] 이러한 자유사고의 방식으로 전개된 고전, 모더니즘, 그리고 포스트모더니즘에 대한 나의 이해에 대하여 한 번 기술해 보고자 한다. 참고로 사회학도였던 본인의 동생에게 이 이야기를 들려주었더니 딱히 심각한 반론을 제기하지는 않았다는 정도만 밝혀둔다. 도대체 어디서 읽은 얘기냐고 궁금해 하긴 하더라마는..

고전은 간단하다. 특별한 이론적 토대 없이 당장의 필요에 의해 하던 일들이 점점 고도화 되가는 과정에서 기교에 가득차 버린 상황을 의미한다. 예를 들면 초상화의 경우 사진이 없던 과거에는 시간의 기록이라는 나름대로의 현실적 필요성에 의해 그리게 되었을 것이다. 하지만 초상화를 그리는 일이라는 직업이 생겨나자, 이런 화가들간의 우열을 가르는 기준이 필요하게 되었다. [2] 그러다보니 화가마다 다른 화가와는 구분되는 자신만의 특징을 발전시키게 되는데, 고전미술에서 기교가 많이 사용되는 이유이다.

이렇게 기교 위주로 예술이 발달하다 보니 점점 기교를 위한 기교가 늘어가게 된다. 점차 실용성에서 멀어져가는 이러한 예술은 결국 모순에 가득차 버린다.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것과 다르게 모든 예술은 현실적인 필요에 의해 실행된다. 실용성을 잃어버린 예술은 그 자체로 모순일 수 밖에 없다.)

모더니즘은 이러한 모순에 대한 반발이다. 예술에서 불필요한 모든 기교를 빼버리고 꼭 필요한 최소한의 것만을 남겨 놓은 것, 그것이 바로 모더니즘이다. 이 때문에 모던이란 단어에는 미니멀리즘이란 의미가 추가되기도 하였다. 모더니즘은 필연적으로 관념적이다. 이상을 추구하기 때문이다. 모순으로 가득 차 버린 현실에 대한 반발로 현실을 몇가지 이상으로 깔끔하게 규정지으려는 시도가 모더니즘인 것이다.

포스트 모더니즘은 모더니즘에 대한 반발이다. 너무 이상적인 시도들이 오히려 현실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다는 반성이다. 기교를 위한 기교가 아니라 현실적 필요성에 기반한 기교라면 필요하다는 인정이 바로 포스트 모더니즘이다. 포스트 모더니즘은 이 때문에 매우 실용적인 성향을 띈다. 포스트모더니즘 이후의 현상이 일어나지 않는 것도 같은 관점에서 이해할 수 있을 것 같다. 포스트모더니즘이 현실의 정확한 반영을 지향한다면 여기에 대한 반발이 있기 어렵지 않겠는가?

약간 다른 이야기지만 오늘날 한국의 정치 상황도 이런 각도에서 이해할 수 있다고 본다. 민주주의는 일종의 모더니즘적 운동이었다. 두번의 민주당 정권을 거치면서 사람들은 민주주의란 이상이 모든 문제를 저절로 해결해 주지는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다. 현실은 몇가지 이상으로 해결되기엔 너무나 복잡하기 때문이다. 아마도 이상에 실용을 접목시킨 포스트모던적 정치세력이 점차 떠오르게 되지 않을까 싶다. 물론 이런 대안 세력이 빨리 생겨나지 않을때 한국사회는 허무주의에 빠져 혼란을 거듭하게 될지도 모르겠지만 말이다.

  1. 과학과 구분되는 수학의 아름다움이 바로 여기에 있다. 실질적인 (역사적 또는 실험적) 데이타 없이 단지 관념적인 방법만으로도 이론을 만들어낼 수 있는 자유 말이다.
  2. 사람이 하는 모든일에는 우열을 구분하는 작업이 필연적으로 뒤따르게 된다. 인간은 사회적인 동물이고 이는 근본적으로 인간이 계급을 정하는 것을 좋아하는 동물이라는 의미이기 때문이다.

Posted in  | Tags , , ,  | 2 comments | no trackbacks

Comments

  1. 1.
    dotty said 8 months later: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고전과 모더니즘, 그리고 포.모에 대하여 많은 부분에서 공감하고 있습니다. 다른 후배가 물어본다면 이 글을 소개해주면 좋을 것 같네요. ^^


  2. 2.
    大山 said 8 months later:

    @dotty: 재밌게 읽으셨다니 다행이네요. 오래 전에 쓴 글에 댓글이 달려 반가웠습니다. :)


Trackbacks

Use the following link to trackback from your own site:
http://beyond.daesan.com/articles/trackback/46

Comments are disabled